청소년을 아르바이트로 고용한 업소의 절반가량이 노동법을 위반한 것으로 나타났다. [중앙포토] 청소년을 아르바이트로 고용한 업소의 절반가량이 근로조건을 제대로 명확히 하지 않거나 임금을 주지 않는 등 부당행위를 한 것으로 조사됐다. 9일 여성가족부가 지난 1월 29일부터 2월 2일까지 음식점, 커피전문점, 편의점 등 478개 업소를 대상으로 ‘청소년 근로권익 보호를 위한 관계기관 합동점검’을 실시한 결과 청소년고용업소 총 232곳 중 104곳이